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  CONTACT US

연구소 소식

Home > 연구소 소식 > 환경뉴스

환경뉴스


목록
18개 녹색환경지원센터 재지정, 지역 환경문제 해결
글쓴이: 관리자
조회: 20
등록시간: 2021-11-01 16:34:02

환경부(장관 한정애)는 현행 18개 녹색환경지원센터를 종합평가하고, 이들 센터 전부를 올해 10월 29일부터 2026년 10월 28일까지 녹색환경지원센터로 재지정한다고 밝혔다.

 

녹색환경지원센터는 환경부와 지자체가 지역 환경전문가, 민간단체 등과 함께 지역 특성에 따른 환경현안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1998년부터 설립*되었으며, 성과 및 향후 계획 등 운영전반에 대한 종합평가를 실시하고 5년의 기간을 정하여 재지정**한다.

* 1998년 산업단지가 집중되어 있던 울산·여수를 시작으로 현재 전국 18개 센터가 지정·운영중(환경기술 및 환경산업지원법 제10조 녹색환경지원센터 지정·운영)

** 종합평가는 5년마다 실시하며 ①4년간 정기평가 결과 ②사업추진성과 ③향후 5년간 운영 계획 등 항목에 대해 평가하고 있으며, 평가결과 보통 이상 등급을 받은 센터는 현행유지

 

녹색환경지원센터는 지역 내 대학과 연구소, 기업체, 민간단체, 행정기관 등의 환경역량을 결집하여 지역 환경 개선에 주도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주요 활동 내용은 환경개선·보전을 위한 조사연구 및 환경기술개발, 악취·폐수처리 등의 기술적·경영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사업장을 대상으로 맞춤형 기술지원, 산업체 종사자·대학생·지역 주민 등을 대상으로 환경교육사업 등이다.

 

특히, 지역의 협력과 협치(거버넌스)를 활용하여 지역의 현안이었던 환경문제를 효과적으로 해결하는데 도움을 주고 있다.

 

이번 녹색환경지원센터 종합평가에서 광주(광역시)센터와 경기도 시흥센터 2곳이 '매우 우수' 평가를 받았다. 

 

광주센터의 경우 현안 선정과 해결 과정에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이끌며 유관기관과 다양한 협업사업*을 추진했다. '광주형 생활쓰레기 수거 시스템' 개발, 장록습지의 국내 최초 도심속 국가습지보호지역 지정(2020년) 등에 기여를 했다.

* 생태조사연구사업('16∼'17), 시민대상 환경전문교육, 업무협약(MOU) 등 추진

 

경기도 시흥센터의 경우 시월·반월산업단지에서 발생하는 악취 및 대기오염문제 해결을 위한 주민참여형 악취 감시(모니터링)사업, 산업체에 대한 융자사업 운영 및 방지시설 성능검사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지역의 환경질 개선에 기여한 바 있다.

 

한편 환경부는 녹색환경지원센터와 함께 공동사업의 하나로 '소규모 사업장 방지시설 설치지원 사업*'과 연계한 '4·5종 대기배출사업장 기술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 노후화된 대기방지시설 교체·개선을 통해 대기오염물질을 보다 효율적으로 처리하는 미세먼지 저감 및 대기질 개선을 위한 지원사업

** 기업체 대기방지시설 교체 보조금 신청 시, 센터의 기술지원사업을 활용하여 개선계획서 서류검토 및 현장시설 확인 등 업무 지원

 

 

목록
다음글 : [환경정책 늬우스] \'물환경보전법 시행령\'이 개정되었습니다
이전글 :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 영국서 개막

▲ TOP